문 대통령 “다시 통합하고 더욱 포용하며 미래로 함께”
기자 : 마민석 날짜 : 2022-01-03 (월) 13:32


문재인 대통령이 3일 오전 청와대에서 2022년 임인년 신년사를 하고 있다.


2022년 신년사에서 강조위기를 완전히 극복하여 정상화하는 원년으로

방역 튼튼히 일상회복으로모든 회복의 출발점완전한 회복 이루겠다

 

문재인 대통령은 3“2022년 새해는 위기를 완전히 극복하여 정상화하는 원년으로 만들겠다세계에서 앞서가는 선도국가 시대를 힘차게 열어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이날 오전 청와대에서 ‘2022 국민과 함께하는 신년인사회에서 문 대통령은 호랑이의 힘찬 기운을 받아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더욱 도약하는 한 해가 되시길 바란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코로나로 오랜 기간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민 여러분께 위로와 격려의 말씀을 드린다면서 매서운 추위 속에서 고군분투하는 방역진과 의료진에게 거듭 깊은 존경과 감사의 마음을 보낸다고 전했다.

한편 문 대통령은 “(올해는) 국가의 미래를 좌우하는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있다적대와 증오와 분열이 아니라 국민의 희망을 담는 통합의 선거가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우리 역사는 시련과 좌절을 딛고 일어선 위대한 성공의 역사라며 다시 통합하고 더욱 포용하며 미래로 함께 나아가자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방역을 튼튼히 하며 일상회복으로 나아가는 것이 모든 회복의 출발점이라며 국민 삶의 완전한 회복을 이루겠다고 밝혔다.

이어 “(코로나19) 고비를 넘어서는데 총력을 기울이겠다특히 소상공인들과 피해업종에 대해 최대한 두텁고 신속하게 보상과 지원이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또한 선도국가 시대를 열어나가고, 삶의 질을 선진국 수준으로 높이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면서 마지막까지 주거 안정을 위해 전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아직 미완의 상태인 평화를 지속 가능한 평화로 제도화하는 노력을 임기 끝까지 멈추지 않겠다마지막까지 남북관계 정상화와 되돌릴 수 없는 평화의 길을 모색할 것이라고 전했다.

문 대통령은 어느 정부든 앞선 정부의 성과가 다음 정부로 이어지며 더 크게 도약할 때, 대한민국은 더 나은 미래로 계속 전진하게 될 것이라며 마지막까지 성원을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이름 패스워드
비밀글 (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서울시 종로구 필운대로 1가 40-4 (필운동) / 사업자등록번호:101-11-14273 /서울 아01866 / 전화02-3291-1700 / 팩스 02-3291-1702 Copyright ⓒ 언론인연합협의회. All rights reserved.